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3일차 전국장애학생체전, 제주 '선전'금 5, 은1, 동5 추가…역도 하현수 대회신기록 3관왕

제11회 전국장애학생체전이 3일차로 들어선 가운데 제주선수단이 11개의 메달을 쓸어담으며 선전을 이어갔다.

18일 당진실내체육관에서 치러진 플로어볼 경기 결승에서 전북팀과 맞붙은 제주는 줄곳 우세한 경기를 이어간 끝에 8-5로 승리르 거두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서산시민체육관에서 열린 탁구 여자복식 TT11(초/중) 김정현(노형중)-김소라(제주서중)조는 결승선에서 충남을 3-1로 꺾으며 귀중한 금메달을 추가했다.

특히 역도의 여자 +70㎏급 파워리프트종합 지적OPEN(중)의 하현수(제주중앙여중)는 스쿼트 131㎏, 데드리프트 140㎏, 종합 271㎏을 들어올리며 학생신기록을 수립하며 3관왕을 차지했다.

수영의 김영빈(사대부중)은 남자중등부 100m 자유형 S1~S4 결승전에서 광주선수에게 아쉽게 패하며 은메달을 획득, 이번 경기 금1, 은1을 기록했다.

이와함께 육상과 탁구, 실내조정등에서 값진 동메달이 추가됐다.

이로써 제주 선수단은 금 7, 은 2, 동 9개 등 모두 18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