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 하반기 인사, 성과 따라 가점 준다빅데이터 기반 주요정책 수립·비리 무관용등
전성태 행정부지사, 현안업무토론회서 공표
전성태 행정부지사.

올해 제주도 하반기 인사는 성과 위주로 제도개선, 예산확보, 현업부서 등에서 열심히 일한 사람 순으로 가점을 부여해 능력 위주로 시행한다.

앞으로 주요정책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수립하고 사전에 정보화담당관과 협의한다.

제주도 전성태 행정부지사는 21일 오전 화상회의로 현안업무토론회를 진행하면서 이러한 원칙을 천명했다.

전 부지사는 이에 더해 친절도, 민원만족도 향상을 위한 대내·외 계획을 수립할 것을 주문했다. 민원 처리기간 내에서 빨리 처리할 경우 가점을 주는 방법을 예로 들었다.

인사 관련해서는 ‘능력 위주’를 강조하며 “보고하고 깨지면서 열심히 하는 직원과 가만히 앉아 있는 직원이 같을 수 없음”을 지적했다.

전문직위는 사업부서로 확대할 뜻도 밝혔다. 또, “인사부서가 갑질부서가 아닌 고통 해소 상담소가 돼야 한다”며 “갑질하고 있다는 소리가 들리면 인사조치를 하겠다”며 강력한 의지를 피력했다.

최근 도내 공직사회 전체로 번지고 있는 비리와 관련해서는 금품 및 향응을 받은 것에 대해 “일체 관용이 없이 강력히 처벌하겠다”고 역설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