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4.3 평화인권 교육 '전국화' 기대제69주년 4.3추념식에 4개 시도 교육감 참석 예정

제주4.3 추념식에 전국 시도교육감들이 참석하며 평화인권교육의 전국화가 기대되고 있다.

30일 제주도교육청에 따르면 다음달 3일 열리는 '제69주년 4.3추념식'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이 참석한다.

타시도 교육감들은 이날 추념식에 참석해 헌환·분양 및 유족·도민들과 인사를 나누는 한편, 이석문 교육감을 만나 4.3을 비롯한 평화·인권 교육 교류 방안도 논의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바쁜 일정이지만 4.3추념식 참석을 위해 교육감들이 어렵게 시간을 냈다"며 "이를 계기로 4·3의 전국화와 함께 평화·인권 교육 교류를 본격 활성화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전·현직 시도교육감협의회장이 참석하는 만큼 주요 교육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이석문 교육감은 지난 16일 부산에서 열린 전국 시도교육감협의회에서 시도교육감들에게 "다른 지역 시도교육감들이 4·3추념식에 함께 참석해 평화·인권 교육 활성화 방안을 교류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제안한 바 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