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제주체육회 명칭 통일 근속승진 도입제주도, 도-시체육회 조직 및 인사제도 개선안 통보

제주도체육회와 시체육회 조직과 인사제도가 확 바뀐다.

제주도는 23일 “제주 체육의 변화와 혁신을 도모하고 투명하고 일 잘하는 체육회로 거듭나기 위한 「‘도-시 체육회 조직 및 인사제도 개선(안)’을 확정, 도·시 체육회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16일 도·시체육회 조직 및 인사혁신을 위한 TF팀을 구성한 후, 지금까지 4차례에 걸쳐 회의를 열고 3개 체육회의 사무와 조직, 인사 등 운영실태를 분석, 공정하고 효율적인 체육회 운영에 대한 토론과 협의를 통해 이번에 개선(안)을 마련했다.

주요 개선 내용을 보면, 조직분야인 경우 도체육회와 시체육회의 부서명칭을 통일해 시체육회의 차장, 팀장, 담당 직제를 도체육회와 동일한 과장, 담당 직제로 변경하고, 내부 임원으로 구성된 인사위원회를 외부인사로 구성토록 해 객관성을 확보하는 기준을 제시했다.

인사 분야는 채용과 인사교류를 도체육회에서 일괄 시행하고 6급 이상 승진은 도체육회에서, 7급이하 승진은 시체육회에서 인사위원회를 거쳐 시행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신설사항으로 ‘제주특별자치도 근속승진’에 준해 ‘근속승진제’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도·시 체육회는 ‘도·시 체육회 조직 및 인사제도 개선(안)’을 바탕으로 2월중 관련 규정을 개정하고, 도체육회는 인사교류(안)을 확정한 후, 인사위원회와 이사회 심의·의결을 거쳐 3월 초에 도·시 체육회간 인사교류를 단행하게 된다.

김현민 도 문화체육대회협력국장은 “앞으로 공정하고 효율적으로 제주 체육회가 운영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