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제주선수단, 장애인동계체전 '순항'크로스컨트리스키 사상 첫 메달…휠체어컬링 2연승
제14회 전국장애인체전 크로스컨트리스키에서 은메달을 따낸 원유민 선수.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가 7일 열전에 돌입한 가운데 제주선수단이 크로스컨트리스키에서 사상 첫 메달을 따냈다.

제주선수단의 크로스컨트리스키는 올해가 첫 출전.

원유민(LW12)선수는 남자좌식 4㎞에 출전해 16분 49.5초의 기록으로 값진 은메달을 안겼다.

또한 휠체어 컬링도 순항을 이어갔다.

첫 경기에서 부산에 패한뒤 2번째 경기에서 전남을 상대로 역전 드라마를 써낸 휠체어컬링의 리그 3번째 상대는 강호 전북.

5엔드까지 2-6으로 끌려가던 제주는 6엔드에서 2점, 7엔드에서 3점을 보태며 7-7 무승부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진 연장전 9엔드에서 1점을 보태며 역전승을 이뤄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