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제주체육회 인사 혁신안 마련 ‘고심’제주도, TF팀 2월까지 한시 운영…시도간 인사교류 단행

제주도와 시체육회 인사혁신 방안이 마련되고, 시-도체육회간 인사교류가 단행된다.

제주도는 23일 “지난해 통합체육회 출범에 따라 투명하고 청렴한 제주체육회 조직의 변화를 꾀하기 위해 최근 ‘도·시 체육회 조직 및 인사혁신 TF팀’을 구성, 도·시 체육회의 조직진단과 인력수급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TF팀은 도와 행정시, 도·시 체육회 10명 이내 인원으로 오는 2월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

도와 양 행정시 등 3개 체육회의 사무와 조직, 인사 등 운영실태를 조사하고 공정하고 효율적인 체육회 운영방안을 마련중이다.

그동안 도·시 체육회는 인사기준에 대한 별도 규정없이 운영되면서 인사 교류와 직원을 채용하면서 외부로부터 의혹 어린 시선을 받는 등 제주도 체육을 이끌어나가는 전문체육단체 위상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따라 도는 이번 TF팀 운영을 통해 체육회 조직·인사 혁신(안)을 2월중 마련하고, 후속조치로 도 체육회는 인사교류(안)을 확정, 인사위원회와 이사회 심의·의결을 거쳐 3월초 도·시 체육회간 인사교류를 단행할 계획이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