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이참에 나도 전기차로 바꿀까?환경부, 급속충전요금 대폭 인하
그린카드 추가할인 시 최대 72%
[제주도민일보DB].

전기자동차(EV) 급속충전요금이 대폭 내린다.

환경부(장관 조경규)는 올해 전기차 급속충전기 사용요금을 ㎾h당 313.1원에서 173.8원으로 책정하고 12일부터 시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그린카드나 비씨카드를 이용할 경우 충전요금을 추가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다. 환경부는 이를 위해 11일 서울 중구 광화문 루드블랑에서 한국환경산업기술원, BC카드사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먼저, 이번 시행하는 사용요금을 적용하면 급속충전기를 이용한 전기차의 100㎞당 연료비는 2759원이 된다. 휘발유차 1만1448원(연비 13.1㎞, 1ℓ당 1499.65원 적용) 대비 24%, 경유차 7302원(연비 17.7㎞, 1ℓ당 1292.58원 적용) 대비 38% 수준이다.

연간 1만 3724km를 주행할 경우 전기차의 연간 급속충전요금은 38만 원에 불과하다. 휘발유차 157만원, 경유차 100만원보다 각각 119만원, 62만원 저렴하다.

협약에 따라 그린카드로 전기차 충전요금을 결제할 경우 50%(월 5만원 한도), 비씨카드로 결제할 경우 30%(월 3만원 한도)를 추가로 할인받는다.

그린카드로 50% 할인된 요금을 적용하면(86.9원/㎾h) 100㎞당 전기차 급속충전요금은 1379원으로 줄어든다. 휘발유차의 12%, 경유차의 19%가 저렴하다.

연간 연료비를 비교하면 그린카드 이용 시 전기차의 연간 급속충전요금(연간 1만3724㎞ 사용 기준)은 19만원이다. 휘발유차 연간 유류비 157만원 대비 138만원, 경유차 연간 유류비 100만원 대비 81만원 저렴하다.

이정섭 환경부 차관은 “이번에 마련한 급속충전요금 할인정책은 전기차 보급도 활성화하고, 그린카드 활성화로 친환경 소비문화를 정착할 수 있어 1석 2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설명했다.

< 내연기관차 유류비와 전기차 충전요금 비교 >

구 분

휘발유차

(아반떼 1.6)

경유차(아반떼 1.6)

전기차(아이오닉)

완 속(개인용)

급 속

인하 전(‘16년)

인하 후(‘17년)

그린카드

추가할인

연비

13.1km/L

17.7km/L

6.3km/kWh

6.3km/kWh

6.3km/kWh

6.3km/kWh

연료비

1,499.65원/L

1,292.58원/L

71.3원/kWh

313.1원/kWh

173.8원/kWh

86.9원/kWh

100km당 연료비

11,448원

7,302원

1,132원

4,970원

2,759원

1,379원

연간 연료비*

157만원

100만원

16만원

68만원

38만원

19만원

※ 유류비는 ‘17.1.6 전국 평균가격 적용

* 연간 13,724km 주행 기준(‘14, 교통안전공단 승용차 평균주행거리 적용)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