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포토 사회 메인_포토뉴스
수국, 그리고 운무를 두른 산방산
5일 오전 산방산 동쪽. 길가에 핀 수국과 운무를 두른 산방산이 어우려져 한폭의 그림을 연출하고 있다.

5일 오전 산방산 동쪽. 길가에 핀 수국과 운무를 두른 산방산이 어우려져 한폭의 그림을 연출하고 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