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LG트윈스, ‘좌완 정통파 투수’ 제주고 천원석 지명구단 5순위로 지명…다부진 체격에 140km 초반 구속력 가져

▲ 제주고 천원석 선수.
[제주도민일보=안서연 기자] 제주고등학교 최원석 학생이 2016년 프로야구 LG트윈스에 입단을 예약했다.

제주고등학교(교장 허경태)는 2016년 프로야구 신인지명에서 3학년 관광시스템설비과 천원석 선수가 LG트윈스에 지명됐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4일 The-K 호텔에서 거행된 2016년 프로야구 2차 신인지명에서 천 선수는 LG 트윈스 구단에 5순위로 지명됐다.

제주고 출신으로는 LG 트윈스의 임지섭 선수와 한화 이글스의 조영우 선수 이후 2년만에 다시 프로야구 구단에 입단하게 된 것이다.

천 선수는 140km 초반의 구속을 갖고 있는 좌완 정통파 투수로, 다부진 체격을 갖고 있으며 타격에도 소질이 있어 장래가 촉망받고 있다.

안서연 기자  asy0104@nate.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