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6·4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이석문 “종교 치유 프로그램으로 심리적 안정 도모”

▲ 이석문 후보.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는 26일 “종교에서 행하는 치유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해 학생들의 인성을 강화하고, 방황하는 아이들의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석문 후보는 지난 주말과 26일 도내 종교시설을 잇따라 방문하며 이같이 약속했다.

이 후보는 “현재 제주지역 초중학생 인성수련 프로그램은 대부분 병영프로그램 아니면 성이시돌 젊음의 집 등을 이용한 형태”라며 “각종 종교에서 시행하는 치유 프로그램을 활용해 아이들의 인성을 강화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학생과 학교가 다양한 인성교육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 있는 사회적 인프라가 구축돼야 한다”며 “다양한 종교와 연계한 인성수련 프로그램을 운영하면 많은 학교와 학생들이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 후보는 또 “학업 중단 위기 학생에 대한 지원 프로그램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종교 관련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학교 밖에서 방황하는 학생들을 근본적으로 치유하는 교육을 펼치겠다”며 “도내 종교계와 적극적으로 소통해 우리 아이들의 인성교육에 더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 제주도민일보 안서연 기자

▲ 이석문 후보가 사찰을 방문한 모습.
▲ 이석문 후보가 사찰을 방문한 모습.

안서연  asy0104@nate.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