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포토 사회 메인_포토뉴스
봄의 전령사 복수초·변산 바람꽃 '활짝'

▲ 복수초

제주시 절물자연휴양림에 본의 전령사 복수초와 변산 바람꽃이 겨울 끝자락 매서운 바람을 뚫고 만개했다.

얼음새꽃, 설연화, 원일초 등으로 불리는 복수초는 영원한 행복, 슬픈 추억이란 꽃말을 갖고 있다. 복과 장수를 안겨다 주는 꽃으로 알려져 있다.

변산 바람꽃 역시 봄 소식을 제일 먼저 전하는 꽃으로 긴 겨울이 지나서야 꽃을 피우는 것처럼 기다림이란 꽃말을 갖고 있다.

절물자연휴얄림은 복수초와 변산 바람꽃의 만개는 3월초께 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 변산 바람꽃.

제주도민일보  webmaster@jejudomin.co.kr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