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포토 사회 메인_포토뉴스
옹포리 자연산 톳 채취

▲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박민호 기자  mino@jejudomin.co.kr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24일 한림읍 옹포리 해녀들이 갯바위에 붙어있는 자연산 톳을 채취하고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요오드 등을 다량 함유한 톳은 동맥경화 등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혈관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한다고 해서 '바다의 불로초'라 불린다. 박민호 기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