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소식
제주 지역화폐 타지역보다 경제효과 ‘미흡’지역화폐 발행 소상공인·골목상권 매출증대
자금 역외유출 가능성은 제한적일 듯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으로 소상공인, 자영업, 골목시장의 매출증대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되나, 여타 지역(인천 : 캐시백 등 인센티브 차이, 후발주자 등)에 비해 경제활성화 효과가 상대적으로 크지 않을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제주도의회 정책연구실은 22일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의 경제적 효과를 분석하고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의 쟁점 사항과 대응 방안을 제안한 ‘제주특별자치도 지역화폐 발행 쟁점사항과 대응 방안 현안보고서 제16호’를 발간, 이 같이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의 소비활성화 효과가 타 지역 대비 상대적으로 크지 않을 것으로 보는 가장 큰 이유로는 도민의 역외소비 비중이 상대적으로 낮고, 타 지역과 소비지역 인접성이 높지 않아 제주형 지역화폐가 발행되더라도 역외소비를 역내소비로 전환시키는 ‘지역간 소비대체 효과’가 크지 않을 것으로 보기 때문이다.

또한 대형유통기업·백화점 등의 매출 비중이 여타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아 대형유통기업·백화점 매출에서 소상공인·골목시장·자영업부문 매출로 전환되는 ‘소비채널 전환효과’도 상대적으로 크지 않다는 점도 지적됐다.

여기에 기존의 지역사랑 상품권, 신용·체크카드·현금사용 등이 제주형 지역화폐 사용으로 전환되는 ‘결제수단 전환효과’가 상대적으로 크게 나타날 것으로(신규 지출확대효과 미미) 예상된다는 점도 한계라는 것이다.

이와 함께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 시점이 다른 지자체에 비해 늦어서 타 지역소비를 제주로 끌어들이는 ‘역외거주자 소비유인 효과’도 크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제주형 지역화폐 발행에 따른 자금의 역외유출 문제는 그 가능성이 크지 않을 것으로 분석했다. 이는 제주도민의 예금액(제주지역 전금융기관)이 대출액보다 작아서 부족한 자금을 역외에서 차입해 쓰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