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소식
제주도-의회 상설정책협의회 '첫 단추’10일 오후3시 개최...코로나19에 따른 지역경제 회생 협력 등 논의

제주도의회와 제주도는 내일(10일) 오후 3시, 대회의실에서 상설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

상설정책협의회는 두 기관이 코로나19로 대변되는 현상황을 극복하고 지역경제를 회생시키는데 상호 협력하고자 마련되었다.

이날 회의에는 도의회에서 좌남수 의장을 비롯해 부의장, 각 상임위원장과 예결위원장, 코로나대응특위위원장, 교섭단체 대표 등이 참여한다. 도에서는 원희룡 지사와 기획조정실장, 각 국장 등이 참석해 위기극복에 한목소리를 낼 전망이다.

논의할 주요 내용으로는 △포스트코로나 방역·경제 회생 방향 △2021년도 재정편성 방향 △제주형 뉴딜 실무T/F 구성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제주 유치 △제주4·3 특별법 개정안 국회통과 공동 노력 등이다.

좌남수 의장은 “재난과도 같은 시기에 도와 정책협의를 위한 자리를 마련한 데 의의가 있다”며, “위기극복을 위한 자리인 만큼 좋은 성과가 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상설정책협의회는 지난 2018년 7월 공동선언문을 마련한 이래 수차례 현안 협의를 위해 개최 일정을 조율해 왔으나 이루어지지 못했다가 이번 개최를 계기로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