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제주,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 전 도민 확대만19~61세 무료접종 추가…인플루엔자 백신 3가→4가 변경
주소지 관계없이 지정 의료기관·보건소·보건진료소서 등 접종 가능

제주지역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이 전 도민으로 확대된다.

제주도는 전 도민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4가 백신을 무료로 접종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도는 당초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의 동시 유행에 대비해 생후 6개월에서 만18세까지 어린이 및 청소년과 국가사업으로 만62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무료 예방접종할 방침이었다.

하지만 인플루엔자 유행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무료 접종대상을 만19세부터 만61세(도 자체사업)까지 추가해 전 도민으로 확대하고, 지원백신은 기존 3가에서 4가로 변경했다.

예방접종 일정을 보면 △2회 접종대상자(만9세 미만의 인플루엔자 접종력이 없는 경우)는 9월 8일 △1회 접종대상자(어린이)와 임신부는 9월 22일 △만19세 이상은 10월 13일부터다.

최근 3년간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 시점을 보면, 2017년 12월 1일, 2018년 11월 16일, 지난해 11월 15일이다. 아울러 접종기간은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접종 후 항체 생성 및 지속기간(접종 2주부터 생기기 시작해 평균 6개월 정도 유지) 등을 고려해 결정됐다.

2회 접종대상자는 2회 모두 접종해야 충분한 예방접종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가장 이른 9월 8일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실시할 계획이다.

2회 접종대상자는 생후 6개월에서 만9세 미만 어린이 가운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생애 처음으로 받거나, 올해 7월 1일 이전까지 1회만 받은 어린이다. 1회 접종 후 4주 내 2회 접종해야 한다.

그 외 1회 접종 대상 어린이는 긴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동안 충분한 면역력 유지를 위해 오는 22일부터 무료 예방접종을 시작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및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고려해 11월까지 2회 접종을 완료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주소지에 관계없이 지정의료기관(276개소) 및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64개소)에서 받을 수 있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