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서귀포해경, '민.관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전개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도기범)는 도내 초.중.고등학교 방학시즌이 시작되면서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함께 '민.관 협업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지역 프로축구팀인 제주Utd와 협업해 8월 홈경기부터 축구경기장 내 전광판을 통해 구명조끼 착용 및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영상을 상영하고 있다.

또한, 중문해수욕장 등 입욕객을 대상으로 구명조끼 착용 홍보물품을 배부하면서 '구명조끼는 바다를 안전하게 이용하기 위한 필수품인 만큼, 휴가철 물놀이 시 반드시 구명조기를 착용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귀포해경 관계자는 "해수욕장뿐만 아니라 연안해역 및 주요 수상레저활동지에서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축구경기 관람제한이 풀리면, 선수들과 함께 구명조끼 입기 이벤트 등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