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서귀산과고, 대한민국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대상'제주대표 참가 학생부문 대상, 부총리겸 교육부장관상 수여

지난 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소방청 주최 '제9회 대한민국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 제주소방안전본부 대표로 참가한 서귀포산업과학고등학교 코드블루팀이 '대상'을 수상했다.

6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경연은 국민들에게 심정지 발생 시 초기대처능력 향상과 심폐소생술 교육.홍보활동을 통해 생명존중의 정신을 함양시키고자 마련됐으며, 각 지역예선에서 1위를 차지한 전국 13개 시.도의 팀이 참가했다.

경연내용은 심정지 발생상황과 대처행동을 짧은 촌극형태로 표현한 퍼포먼스가 있는 심폐소생술을 연기하는 것으로, 경연 심사는 심폐소생술(CPR) 및 심장충격기(AED)사용 종목에 대한 무대 표현력과 청중평가단의 점수를 합산해 고득점 순으로 순위를 정한다.

전국에서 치열한 시도예선을 거쳐 13개 팀이 참여한 가운데 제주대표로 참석한 코드블루팀은 서귀포산업과학고등학교 강지민, 김민경, 고혜민 학생으로 구성돼 영예의 대상을 차지해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를 함께 준비한 제주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이번 대회 수상을 바탕으로 안전도시 제주 구현을 위한 안전문화 및 심폐소생술 확산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대상을 수상한 제주대표 강지민, 김민경, 고혜민학생은 "열심히 지도해주신 제주소방 소속 소방관들 덕분에 큰 상을 받게 돼 감사드린다"며, "이번 계기로 심폐소생술의 중요함을 알게 됐고, 장차 응급상황에서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의로운 일을 하고 싶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