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 연일 폭염, 양식장 고수온 피해 '비상'제주시, 현장대응반 운영 예찰 강화…SMS 통한 양식어가 정보 공유

제주시는 본격적인 무더위 시작으로 연근해 해역 표층수온 상승이 전망됨에 따라 양식어장 고수온 피해 대비 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2일 밝혔다.

앞서 제주시는 올해 초부터 고수온 대응이 취약한 양식장을 대상으로 피해 저감 물품(면역증강재·23개소)를 보급하고 노후 양시시설 10개소에 대한 시설개선을 지원했다.

또한 고수온 피해가 우려되는 한경면 소재 양식어가를 방문해 해상가두리내 양식생출 조기출하·이동조치를 지도한 바 있다.

폭염으로 인한 고수온기(특보발령시) 관계기관 합동 현장대응반을 운영, 취약지역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대응장비 가동, 급이 중단 등 지속적인 현장 순회지도를 실시한다.

아울러 고수온 발생상황 및 대응방안도 SMS 전송을 통해 양식어가에 정보를 공유한다.

제주시 관계자는 "현장대응반 운영에 다른 현안사항 발생 시 고수온 대응 T/F팀 회의(도 주관)를 통해 문제점들을 해소 및 개선 보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