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소식
제주 제2공항 도민 의견수렴 道-의회 ‘불발’특위, 다음달 6일 재차 회의 열기로 ‘심사 보류’
제주도의회 박원철 제2공항 특위 위원장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 도민 의견 수렴 방안을 놓고 제주도정과 의회간 평행선을 달리고 있는 가운데 제주도가 더 이상 의견 수렴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혀 논란이 될 전망이다.

그 동안 공항갈등 4차례 토론회를 가졌다. 국토교통부는 제주도가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도민의결 수렴 등을 내 놓으면 그 결과를 그대로 수용하겠다는 입장이다. 이에 제주도의회는 어떤 방식으로 의견을 수렴할지 결정하는 단계에서부터 제주도정의 참여를 요구했다. 하지만 제주도는 “뚜렷한 대안이 없는 상황에서 불확실성을 키우면 안된다”는 입장을 피력하며 “고심하고 있다”며 참여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 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 이하 특위)는 지난 30일 제9차 회의를 열고 ‘제주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 방안 추진계획 채택의 건’을 논의했다.

현재 국토부는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서를 재보완해 환경부에 제출, 평가 결과만 기다리고 있다. 환경부의 ‘동의’ ‘부동의’에 따라 ‘제2공항 기본계획 고시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다.

앞서 24일 열린 제4차 ‘제주 제2공항 쟁점 해소 공개연속토론회’에서도 국토부 관계자는 “제주도가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방법으로 도민 다수의 의견을 수렴해 국토부에 건의하면 법적 절차에 따라 다수 의견을 받아들일 수 있다”고 수용한 상태다. 다만 지방자치단체법 상 대표 기관인 제주도가 의견 수렴 주체가 돼야 하며 주민투표 방식은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이날 특위는 도민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날 회의를 열고 두 단계에 걸친 추진 계획을 안건으로 상정했다.

먼저 1단계는 도민 의견수렴 방안을 결정하기 위한 여론조사 진행이다. 이후 1단계의 결과를 토대로 의견 수렴을 위한 방법 등을 찬성과 반대측 함께 논의해 추진하는 2단계 안을 내놨다.

박원철 위원장은 “제주도가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방법으로 도민 여론을 수렴하면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는 게 국토부의 공식 입장이다”며 제주도가 적극 동참해줄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이상헌 제주도 공항확충지원단장은 “제주지역 공항 인프라 확충은 반드시 필요하고 국토교통부나 도는 그 대안으로 제2공항 건설을 추진하는 것”이라며 “만약 찬·반을 묻는 방식으로 의견을 수렴하면 그 대안이 없어질 수 있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불확실한 의견 수렴 절차는 어렵기 때문에 특위 계획에 도가 참여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자 박 위원장은 “도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1단계조차 협조 못하겠다고 하면 곤란하다”고 따지자 이 단장은 “뿐만 아니라 특위가 제시한 안건에 대해서는 참여하기 어렵다”며 “다만 적극적으로 관심을 갖고 지켜보겠다”고 부정적 입장을 고수했다.

이어 강민숙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의견 수렴을 위한 특위의 계획을 전면으로 부인한다면 도가 생각하고 있는 구체적인 안을 제시해야 한다”고 질타했다. 이 단장은 “현재 구체적인 안도 없고, 깊이 고민하고 있다”고만 답해 의회장이 술렁거렸다.

제주도의회 고현수 의원

고현수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도 “원 지사가 지난 본회의 긴급현안질문 당시 답변한 다양한 방안 등을 얘기해 달라”며 “특위 계획에 참여할 수 없다고 하니 제주도의 계획을 들어보겠다는 것”이라고 요청했다. 이 단장은 이마저도 “의견을 수렴하는 방법은 다양할 수 있다”며 “어떤 선택을 전제로 의견을 수렴하면 불가피하게 갈등과 마찰이 발생하기 때문에 그런 방식의 의견 수렴은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아예 못박았다.

고 의원은 “결국 도가 어정쩡한 태도를 취하면서 의회와의 공조도 깨는 상황”이라며 “도민들에게 희망적인 메시지를 줘야 될 게 아니냐”고 비판했다.

이날 특위는 다음달 6일 다시 회의를 열기로 결정하고 심사 보류됐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9
전체보기
  • 정지윤 2020-08-05 12:31:54

    한림읍이 지역구인 박원철이는 한림 돈사분뇨악취문제 등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안하고, 2공항 반대에만 혈안이다. 2공항을 해야 지역경제가 살아난다. 지금 제주도는 아사직전이다.
    분뇨문제를 2공항 처럼 열심히 일해라! 원철아-   삭제

      답글 입력
    • 서귀포시민 2020-08-03 01:45:00

      지금까지 국가가 하는 일을 방해하면 충분하다 반대로 명분이 없이 무대포 환경 운운 하면서 지역 이기적이거나 지역과 국가 발전은 생각은 못하고 배운것이 낮으니 반대를 주로 하는데 조용한곳이 좋으면 지리산속에 혼자 들어가세요. 개발은 자연을 훼손하는것이 아니라 관리를 오히려 잘해서 도시미관과 여행지로써 가치를 더하는 것입니다. 지역 청년과 발전을 우선생각하세요 인생이란 길지 않아요 철없는 반대하지 마시고 제주도는 당장 내일이라도 공사를 하시기 바랍니다 들어주는 것도 정도가 있지 ~   삭제

        답글 입력
      • 문o탄 2020-08-02 10:45:33

        작금의 사태가 너무나한심하여 한마디적어본다
        제주제2공항건설은 여러가지이유가 있겠지만 무엇보다 시급한것은 현공항이 포화상태가되어 더이상방치하였다가는 대형참사가발생할수있는 개연성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함일것이다 반대하는 사람들의차에는 한결같이 세월호참사를애도하는 리본의마크가새겨져있다
        그러면서도 그들은 지금제2의세월호참사를 재현하려하고있지않은가?
        만일 2공항건설을 지연시켜 대형참사가 발생되면 반대했던,단체나개인들에게는 도의적인책임에서벗어날수없고, 반대에앞장선 정치인들은 미필적고의에의한 살인에대한 책임에서 결코 자유로울수없을것이다   삭제

          답글 입력
        • 조국 2020-08-02 09:57:44

          가난은 임금도 구제하기어렵고, 세상은 잘사는자와 못사는자로 양분되고,
          실패한자와 성공한자 로 나뉜다
          글로벌국가 또한그러하다
          광의 의상황을 설명하기엔 지면이 너무짧고,협의의 상황을 살펴보면 간단하다
          못사는자와,실패한자들을 살펴보면 분명하고 확실한 이유가 있다
          어떤주제가 던져졌을때
          성공하고 부자가되어 잘사는자들과 그,나라는 어떻게던 문제의해결방법을찾았고,실패한자들은 부정적인 인식으로 어떻게던 구실을찾아 반대에앞장서서 이래서않되고 저래서않되고 핑게만늘어놓았다 지금의 당신들처럼
          그런 패악의결과가 반드시그들의 자손에게 대물림될것이다   삭제

            답글 입력
          • 나중권 2020-08-02 09:50:39

            산,허리가 잘라지고, 그맑은 냇가가 메워없어지며
            그넓은 산림이 훼손되며 ,동식물이 살곳을 잃고,
            군위군의군사공항이 함께건설되면서,생긴일이다
            고막을 찢을듯한 폭음을발산하며 귀청을울리고 이륙하는 공항을 군위군은 왜 수용을 했을까? 그들이 제주민들보다 바보이기때문일까?
            그들이 그럼에도 수용한것은 그이유를 내가말하지않아도 국민들은 모두잘알고있다

            *제주2공항은 소음이적은 순수민간공항이다
            단 한가지 차이점은 그들은 앞을볼줄아는 혜안 이있는 선지자들이고,
            2공항을 반대하는 너히들은 이기적이고 시기하는 아주,못된심성의 소유자들이라는것이다   삭제

              답글 입력
            • 한심한 2020-08-01 23:33:00

              급할거없음 투기꾼쉐끼들이 급하지 질질1년끌어서 도지사 바꾸면 자동으로 나가리됨 어차피 제주시쪽 여론이 반대가 훨많으니 도지사 반대인물 뽑으면 됨 풉풉 아 빨리 투기꾼쉐이들 땅투자 실패해서 나락간모습보고싶네 ㅎㅎ   삭제

                답글 입력
              • 도민뜻 수렴 거부하는 도지사 2020-08-01 17:47:52

                제주2공항에 대한 도민의 뜻도 수렴하길 거부하는 원희룡 도지사가 국민의 뜻 수렴해 나갈 대선주자라고 설치고 다닌다고 하네요. 지나가던 개도 웃는다고 합니다. 도민의 뜻 수렴 거부하는 도지사가 국민의 뜻을 제대로 헤아리겠어요? 시간 지날수록 도민뜻 거부하는 도지사 꼬리표가 붙어 대선주자는 커녕 도지사도 제대로 못 수행하는 인생이 될 것이다.   삭제

                  답글 입력
                • 제주사랑 2020-08-01 13:14:46

                  도민들은 도의회가 없어졌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니 찬반투표 합시다 도의회 없애자고   삭제

                    답글 입력
                  • 수준 2020-08-01 11:47:38

                    급할거없음 투기꾼쉐끼들이 급하지 질질1년끌어서 도지사 바꾸면 자동으로 나가리됨 어차피 제주시쪽 여론이 반대가 훨많으니 도지사 반대인물 뽑으면 됨 풉풉 아 빨리 투기꾼쉐이들 땅투자 실패해서 나락간모습보고싶네 ㅎㅎ   삭제

                      답글 입력
                    • 제주 도민 수준 2020-08-01 11:46:56

                      급할거없음 투기꾼쉐끼들이 급하지 질질1년끌어서 도지사 바꾸면 자동으로 나가리됨 어차피 제주시쪽 여론이 반대가 훨많으니 도지사 반대인물 뽑으면 됨 풉풉 아 빨리 투기꾼쉐이들 땅투자 실패해서 나락간모습보고싶네 ㅎㅎ   삭제

                        답글 입력
                      19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