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덥다 더워! 제주지역 연일 '열대야' 기승

31일 제주도 서부, 북부, 동부지역은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서 고온다습한 남풍류가 유입되면서 밤사이 기온이 충분히 떨어지지 못해 열대야가 나타났다.

열대야 기록 지점 밤사이 최저기온 현황(31일 06시 현재, 단위: ℃)을 보면 제주 25.1, 고산 25.1, 서귀포 25.5를 기록했다.

올해 열대야 발생 일수는 제주 5일, 고산 2일, 성산 2일, 서귀포 2일이다.

열대야란 밤사이(18:01~다음 날 09:00) 최저기온이 25℃ 이상 유지되는 현상을 말한다.

동부 해안을 중심으로 안개나 박무(옅은 안개)가 낀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

주요지점 가시거리(31일 06시 현재, 단위 m)는 구좌 410, 송당 150 이다.

당분간 한라산 북쪽을 중심으로 낮 최고기온이 30~33도(일최고체감온도 31~34도)로 오르겠다.

또한, 밤 사이에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으니, 건강관리와 농업, 축산업, 산업 등의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한편, 오늘(31일) 남부(서귀포시)에 폭염특보가 확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