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도민 10명 중 6명 "9월 신학기제 도입"도교육청 여론조사 결과…IB교육-교장공모제 확대 등 '긍정적'

제주도민 10명 중 6명 이상은 9월 신학기제 도입 필요성에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교육청은 교육정책 수립을 위한 도민 여론조사를 실시, '교육청 추진정책 관심도·코로나19 관련 지원방향 등' 결과를 7일 공개했다.

우선 교육청 주요 추진정책 중 관심 있는 분야에 대한 조사결과 친환경 급식, 공기청정기 설치 등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환경 조성'이 23.5%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고교무상교육 등 교육복지 특별도 추진(15.9%)'. '인권존중교육(14.7%)', '한글책임교육 위기학생지원 등 학생맞춤형 지원(11.9%)' 순이었다.

이석문 교육감이 중점적으로 추진중인 IB교육과 관련해서는 72.2%가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전년 69.2% 대비 다소 상승한 수치다.

'제주교육희망지원금'과 관련해서는 79.1%가 긍정적이라고 답했으며, 코로나19상황에서 교육청이 가장 역점을 두고 지원해야 할 부분으로는 '감염병 예방'이 63.5%로 가장 높았다.

특히 현재 전국적 논의의 불씨를 피우고 있는 '9월 신학기제 도입과 관련'해서는 66.5%가 긍정적이라고 답변했다.

지역별로는 제주시보다는 서귀포시가, 읍면지역보다는 동지역이 긍정 답변 비율이 높았으며, 연령대별로는 40대 이하에서가 긍정적 답변 비율이 높았다.

교장공모제 확대를 묻는 질문에서는 69.8%가 긍정 답변을 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이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달 12~16일 도내 거주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조사는 전화면접과 모바일앱 조사 혼용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표본은 성별, 연령대별, 지역별 인구수 비례 할당 추출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5%P, 응답률은 12.7%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나이와 학번 2020-07-08 21:45:46

    저는 개인적으로 반대합니다. 우리나라는 관계형성에 나이가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입학동기도 역시 중요한 요소입니다. 되도록 나이에 의한 형, 동생관계와 선후배의 관계가 일치할 수록 좋다고 생각합니다 6개월 차이로 나이는 같은데 선배가 되거나 후배가 되는 경우는 너무큰 부조화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1월 생일로 제 동기들은 저보다 한살 많습니다. 나이가 중요하지 않는 나라에서는 문제 없지만 우리나라는 좀더 신중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