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 코로나19 18.19번 확진자 퇴원24시간 이상 간격 검사서 연속 2회 음성, 무증상 확진자 격리해제 기준 충족
17번 확진자 2차 검사결과 양성으로 확인돼 퇴원 보류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6월 18일 확진 판정을 받고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실에서 격리 치료를 받아온 도내 18.19번 확진자가 3일 오후 4시께 퇴원했다고 3일 밝혔다.

18.19번 확진자는 방글라데시 유학생으로 지난 6월 18일 인천공항을 통해 무증상으로 입국 후 당일 오후 제주에 입도했으며, 제주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이들은 검사 후 도 보건당국의 모니터링 하에 재학 중인 대학에서 마련한 임시 숙소에서 자가격리를 중 확진판정을 받음에 따라 제주대학교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아왔다.

해당 확진자 두 명은 18일 입원 당시부터 코로나19 관련 증상 없이 양호한 건강 상태를 보였으며, 2일과 3일 이틀간에 걸친 2회 검사 결과 증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24시간 이상 간격으로 2회 연속 음성이면 격리가 해제되는 질병관리본부의 '무증상 확진환자 격리해제 기준'에 의해 입원 15일 만에 퇴원했다.

18.19번째 확진자의 퇴원으로 도내 격리치료 중인 확진환자는 방글라데시 유학생 17번 확진자 1명이다.

한편 같은 방글라데시 유학생인 17번 확진자의 경우도 이들과 함께 지난 2일 1차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오늘 2차 검사에서는 '양성'으로 판정돼 퇴원이 보류됐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