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신임 안동우 제주시장 '민·관 소통' 최우선1일 취임 기자회견…갈등 해결 위한 '현장 시장실' 운영 시사

민선7기 하반기 제주시정을 책임질 안동우 제주시장이 민·관 소통을 최우선으로 실천하겠다고 표명했다.

1일 취임 후 기자실을 방문한 안동우 신임 시장은 기자회견을 갖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우선 안 시장은 제주시민과 통(通)하는 제주시장이 될 것임을 강조했다.

안 시장은 "시장이라는 자리는 시민에게 군림하는 자리가 아니고, 시민의 목소리를 시정에 반영해 시민의 행복을 위해 정책을 개발하고 집행하는 것이다"며 "시민과의 소통을 최우선으로 실천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위해 '현장 시장실'을 운영 및 '선 의견 수렴, 후 정책결정' 방식, 갈등결전문가-주민대표-시민사회단체-사안별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갈등해결 및 예방기구 운영 등을 표방했다.

또한 안 시장은 "생명산업인 1차 산업은 더욱 강해지고 내일의 주요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는 기반을 만들겠다"며 "중소자영업자 등 제주시 풀뿌리 경제가 튼튼해질 수 있도록 정책적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피력했다.

특히 안 시장은 "함께 웃고 함게 우는 '여민동락(與民同樂)'의 자세로 시민 여러분이 행복한 제주시를 만들겠다"며 "시민 여러분을 제주시의 진정한 주인으로 모시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