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주 아마추어 성악가 위한 꿈의 무대서귀포예술의전당 성악인재 발굴 프로젝트 진행
서귀포예술의전당 전경.

서귀포예술의전당은 실력과 재능을 겸비한 지역 아마추어 성악가를 발굴해 무대에 올리는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모집은 초등부·청소년부·대학부·일반부 등 4개 분야 40명이다.

출연자 선정은 심사용 음원파일(가곡과 아리아 중 자유곡 1곡, 초등생 동요도 가능)을 신청 접수받아 성악 전문 심사위원 3인이 가창력을 검증하고 결정할 예정이다.

참가자 모집 세부 일정은 7월 중 공고하고, 신청자 접수는 8월께 받을 예정이다.

선정된 출연자는 오는 10월30~31일 양일간 전당이 주관하는 '문화를 꿈꾸며 삶을 노래하며'란 기획공연 무대에 올릴 계획이다.

예술의전당측은 "비전공 성악가 중에서도 놀라운 목소리를 가진 사람들이 많다"며 "역량을 펼칠 기회가 없어 고민하는 이들에게 무대에 오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생활문화 예술활동 장려를 통한 클래식 저변확대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