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5년 연속 1등급 획득

제주대학교병원(병원장 송병철)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달 29일 발표한 2018년 (5차)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결과 5년 연속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호흡기 질환 환자 관리의 질 향상을 도모해 질병 악화와 입원을 예방하기 위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이번 적정성 평가는 2018년 5월부터 2019년 4월까지 만 40세 이상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를 진료한 전국 6398곳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평가항목은 △폐기능 검사 시행률 △지속방문 환자 비율 △흡입 기관지 확장제 처방환자 비율 등으로 매년 평가결과는 심사평가원 홈페이지 및 이동통신 앱(건강정보)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송병철 병원장은 "제주대학교병원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국가가 지정한 국민안심병원을 운영해 철저한 감염관리와 선제적 예방진료로 코로나19 퇴치뿐 만 아니라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 및 일반 호흡기 질환 환자들도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도록 의료 서비스 질 향상 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