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제주날씨] 새벽부터 흐려져 늦은 밤부터 전지역 비 소식

30일 제주지역은 새벽부터 흐려져 저녁에 남부와 산지부터 비가 시작되고 늦은 밤에는 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30일 밤(18시)부터 31일 새벽(06시)까지)은 제주도 5~20mm이다.

내일(30일) 아침 최저기온은 16~18도(평년 15~17도), 낮 최고기온은 22~24도(평년 22~23도)가 되겠다.

내일(30일) 새벽(03시)부터 아침(09시) 사이에는 동풍이 불면서 북동부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내일(30일) 밤(18시)부터 모레(31일) 아침(09시)까지는 중산간 이상(5.16도로, 평화로 등)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는 비로 인해 안개나 박무가 끼면서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대기 하층(약 1km 고도)의 따뜻하고 습한 공기가 상대적으로 차가운 해수면 위로 유입되면서 만들어지는 해무(바다 안개)로 인해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는 당분간(31일까지) 밤(21시)부터 오전(12시)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다.

내일(30일)은 제주도남쪽먼바다 중 북위 30도 부근 해상을 중심으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바람이 35~50km/h(10~16m/s)로 강하게 불겠으며,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