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제주날씨] 차차 흐려져 밤부터 비...50~100mm

8일 제주지역은 차차 흐려져 밤(18시)부터 비가 시작돼 모레(9일) 밤(24시)까지 내리겠다.

특히, 산지와 남부를 중심으로 남풍이 강하게 유입되면서 지형효과가 더해져 모레(9일) 새
벽(3시)부터 낮(15시)사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오겠으니, 침수 등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이번 비는 한라산을 경계로 북쪽과 남쪽의 강수량 편차가 크겠다.

예상 강수량(8일 저녁(18시)부터 9일 밤(24시)까지)은 제주도 50~100mm(많은 곳 남부, 산지 150mm이상)이다.

내일(8일) 오후 6시부터 모레(9일) 오후6시까지 바람이 30~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돌풍이 부는 곳이 있겠으며, 내일(8일) 밤(21~24시)에는 강풍 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내일(8일) 아침 최저기온은 15~16도(오늘 14~17도, 평년 13~14도), 낮 최고기온은 21~25도(오늘 21~25도, 평년 19~21도)가 되겠다.

내일(8일) 밤(18시)부터 모레(9일)까지 산지와 남부를 중심으로 안개나 박무(옅은 안개)가 짙게 끼면서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제주도전해상(서부앞바다 제외)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발효된 풍랑주의보는 내일(8일) 새벽(00~03시)에 해제될 전망이나, 내일(8일) 밤(21시)부터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
하게 불고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한편, 내일(8일) 밤(21시)부터 모레(9일) 밤(21시)까지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짙은 안개가 끼는 해역이 많겠다.

특히, 짙은 안개로 인해 해상교통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해상교통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

기상청은 "11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고, 특히, 모레(9일)는 기상조까지 더해져 바닷물의 높이가 더욱 높겠으니, 만조 시 저지대 침수에 유의하기 바라며, 갯바위 낚시객들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