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서 불법체류 중국인끼리 다투다 1명 숨져

제주에서 불법체류 중국인끼리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5일 오후 10시 50분께 서귀포시 표선면 소재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또 다른 불법체류 중국인 B씨와 술을 마시다 흉기로 B씨(54)를 찔러 살해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제주도내 농장에서 일을 하던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A씨는 자신보다 나이가 어린 B씨가 자신을 무시한다고 생각해 이날 저녁식사 중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전해졌다.

숙소 관리인은 B씨가 집 안에 쓰러져 있자 경찰에 신고했범으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6일 오전 8시 36분께 숙소 인근에서 붙잡았다.

경찰은 A씨를 살인 혐의로 입건하고 7일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