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4.15총선 제주시을
부상일 "화북 첨단산업단지 추진"

4.15총선 제주시을 선거구 부상일 후보(미래통합당)는 5일 '화북 첨단산업단지' 추진을 공약했다.

이날 부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화북공업단지 이전 후 그 자리에 30년 지역주민 숙원사업인 첨단산업단지를 유치해 공업단지 이전에 따른 지역경제 공동화 현상을 막고 화북·삼양 신도시 벨트의 안정적 안착을 꾀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한 부 후보는 "화북 첨단산업단지 유치를 주민주도의 전략적 차원에서 진행하면 6개월 이내 승인이 날 수 있을 것"이라며 "사업 추진으로 단기적으로 2000억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하고,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부 후보는 "첨단산업단지로 인해 인근 삼화지구 레미콘공장 신설문제는 자동적으로 해결될 것으로 생각된다"며 "정주여건을 개선해 깨끗하고 살기 좋은 제2의 연동, 노형으로 화북·삼양 신도시 벨트가 조성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