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도내 12번째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 공개접촉자 9명, 공항 워크 스루에서 검사 후 자가격리...판정 즉시 병원 이송

제주특별자치도는 유럽 방문 후 4월 3일 입도 당일 확진판정을 받은 12번째 확진자 A씨(20대, 여) 역학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A씨는 지난 3일 13시 30분에 제주에 입도한 후 즉시 제주공항 내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으며, 14시 30분 경 자가용을 이용해(가족 1명이 운전) 자택으로 이동 후, 제주대학병원 이송 시까지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A씨는 위 동선에서 마스크를 계속 착용하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제주도는 3일 총 9명의 접촉자를 파악하여 자가격리 조치했으며, 동선 3곳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접촉자 9명 중 8명은 입도 당시 비행기에 탑승한 승객이며, 1명은 가족(운전자)이다. 가족 1명의 검사결과 음성이다.

A씨는 제주대학교병원 격리병상에서 입원치료 중이며 현재 건강상태는 양호하다.

제주도는 역학조사를 통해 추가 접촉자가 확인될 경우 즉시 자가격리 조치할 방침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