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4.15총선 제주시갑
송재호 후보 "농어민 지원책 및 미래농업 발전기반 마련"4일 한림오일시장서 유세…종자산업 육성‧축산폐수 처리 약속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 갑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는 4일 제주시 한림오일시장에서 ‘제주경제 살리기’ 장보기 유세를 진행했다.

송재호 후보는 "1차산업 종사자 덕분에 제주가 있고 제주를 키워낼 수 있었다"며 "하지만 농어민들께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직불제 확대 등 적극적인 지원책과 미래농업 발전기반을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배추 농가의 경우 일본 종자인 '마쓰모'를 사용하면서 로열티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며 "종자산업을 육성해 농촌의 부담을 줄이겠다"고 공약했다.

송재호 후보는 "한림읍 지역은 축산악취와 분뇨처리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며 "도내 발생 축산폐수 3000t 중 공공처리하지 못하고 있는 1350t만 정부에서 해결해주면 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공공처리에 900억원 정도가 드는데 면세점 수익 1500억원 중 일부만 투자하면 해결할 수 있다"며 "정부와 총리실에 건의해서 제주도의 공공처리를 위해 쓸 수 있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송재호 후보 선거사무소 관계자와 지지자들은 유세 직후 한림오일시장에서 물품을 구입하는 '제주경제 살리기' 장보기 이벤트를 진행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