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 남미女 유학생, 코로나19 9번째 확진지난 21일 제주입도…28일 발열 오한, 29일 확진판정

제주도내 코로나19 9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20대 남미 유학생이다.

29일 제주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20분께 남미유학생 A씨(20대, 여)가 확진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1일 인천공항에 도착 후 김포공항으로 이동, 당일 제주로 입도했다.

이후 27일까지는 증상이 없다, 28일부터 발열, 오한이 나타남에 따라 이날 오후 7시께 제주대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받은 뒤 확진판정을 받은 것이다.

정확한 동선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A씨는 역학조사관과의 1차 통화에서 "27일까지는 무증상이었으며, 가족들과 대부분의 시간을 보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도는 A씨를 제주대병원 격리병상에 입원조치함과 동시에 정확한 동선확인 및 역학조사를 실시중이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