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지방병무청, 손 소독과 체온측정 후 업무시작코로나19 확산 방지 활동에 전 직원 동참

제주지방병무청(청장 박희철)에서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수준인 '심각'단계로 격상된 지난 24일부터 전 직원과 사회복무요원에 대해 출근과 동시에 손 소독과 체온 측정을 실시한 후 업무를 시작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제주지방병무청 관계자에 따르면, "사무실을 방문한 민원인에게도 손 소독제와 체온측정기를 비치해 사용하도록 하고 있으며, 사무실 출입문 손잡이와 공동으로 사용하는 체온측정기 등은 수시로 소독하면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26일부터는 정부제주지방합동청사 출입통로를 한라동정현관 한 곳만 개방해 운영하기 때문에 제주지방병무청 방문 시 참고해야 한다.

박희철 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활동에 전 직원이 지나칠 정도로 긴장감을 갖고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