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4.15총선 제주시갑
장성철 "'마스크 착용 및 손씻기' 실천하며 현장 탐방""제주도의 대구- 제주노선 중단 건의, 즉시 수용되어야"

코로나19 지역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미래통합당 제주시 갑 장성철 예비후보는 마스크 착용 및 손씻기를 실천하며 현장 탐방을 이어갔다.

22일 오전 장성철 예비후보는 제주도 본부를 방문하고 도정의 코로나 대응 실천 상황을 청취했다.

이후 제주국제공항을 찾아서 렌트카업체 데스크를 찾아서 렌트카 예약 및 취소 상황 등을 청취하고, 21일 긴급 제안한 경영안전자금지원 긴급3대시택을 설명했다.

장 예비후보는 "오늘까지 해군 병사 1명과 모 호텔 직원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제주사회가 지역감염의 확산 위험에 노출돼 있다. 우리 모두가 위생을 철저히 해야 한다"며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씻기를 철저히 하면서 현장 탐방을 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장 예비후보는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강조하고 있는 마스크 착용 및 손씻기 매뉴얼의 세부 내용을 철저하게 지키면서 현장 방문을 해 나가고 있다. 도민 모두가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권고하는 내용을 실천하는 캠페인이 일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장 예비후보는 제주특별자치도가 코로나19 제주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대구-제주 간 항공기 운항을 잠정적으로 중단하거나 운항을 최소화할 것을 국토부에 요청한 데 대해 큰 공감을 나타내면서 "국토부는 제주도의 긴급 건의를 즉각 수용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