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해경, 추자도 응급환자 경비함으로 후송복통을 동반한 장폐색 환자로 추정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제주해양경찰서(서장 고민관)에서는 21일 추자도에서 장폐색 질환으로 추정되는 78세 추자주민 남성을 경비정을 급파해 제주항까지 안전하게 이송 후 119구급차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추자보건지소로부터 복통을 동반한 장폐색 질환으로 추정되는 남성을 제주시까지 이송해 달라는 요청을 접했다.

이에 11시 42분께 인근 해상에서 경비 중이던 500톤급 경비함정을 급파해 오후 1시 10분께 환자와 환자 보호자, 간호사 등을 탑승시킨 후 제주항으로 이송, 제주항에서 대기중이던 119에 인계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