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설 명절기간 내내 비...평년보다 기온 높아 포근잦은 비, 귀성/귀경길 교통안전 유의

설 연휴기간 제주도에는 잦은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는 대체로 구름많고 흐리다 남쪽에서 접근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25일 오후부터 비가 시작돼 28일까지 이어지겠다.

25일 오후부터 28일까지 강수 지속시간이 길고, 저기압의 이동경로에 가까운 제주도는 30~80mm의 비가 예상된다.

비가 내리는 기간 동안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25~28일에 제주도는 남쪽에서 북상하는 저기압과 기존에 북쪽에 머물던 고기압 사이에서 기압차가 커져 시속 36~54km(초속 10~15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특히, 27일에는 강풍으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

25~28일에 예상되는 비는 향후 저기압의 강도와 이동경로의 변화에 따라 강수 집중구역, 강수 시간, 강수량이 크게 달라질 수 있다.

이번 연휴기간(24~27일) 동안, 남쪽으로부터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1~3도, 최고기온: 7~8도)보다 높겠다.

바다의 물결은 대부분 해상에서 1~2.5m로 일겠다.

25~28일은 전해상에 비가 오겠고, 바다의 물결은 2~4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으니, 여객선을 이용하는 귀성 및 귀경객은 선박 운항에 어려움이 예상되니 최신의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