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박형준 “원 지사의 힘이 필요”...“혁통위 참여해달라”
박형준 혁통위원장(사진 왼쪽)이 21일 오전 제주도청를 찾아 원희룡 제주지사에게 보수 신당 합류를 제안하고 있다.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 위원장이 21일 오전 제주도청에서 원희룡 제주지사를 만나 혁통위 합류를 제안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지사 집무실을 찾아 원희룡 지사와 만난 자리에서 “대한민국이 올바른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희망을 줄 수 있는 대안세력을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며 “미래 가치를 대변할 수 있는 지도자를 모셔야겠다는 생각으로 청을 드리러 왔다”고 찾아온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이번 총선에서 보수 정당이 새로운 계기, 혁신을 만들어야 한다는 국민의 여망이 있다”며 “혁신이라는 것은 새로운 사람이 새로운 메시지를 가지고 국민에게 접근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의 힘이 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에 원 지사는 “무슨 뜻인지 말씀은 잘 들었다. 고민해보겠다”고 답했다.

모두발언 이후 박 위원장과 원 지사의 회동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