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원 지사, 재일제주도민회 신년 인사차 방일재일본제주 4·3희생자 위령비 참배
지난해 관서신년인사회 행사 사진

원희룡 제주지사가 올해 일본 신년인사회 참석차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2박 3일간 일본을 방문한다. 첫날인 18일에는 도쿄를 방문해 관동도민협회의 신년인사회에, 둘째 날인 19일에는 오사카로 이동해 관서도민협회의 신년인사회에 참석한다.

도쿄에서는 재일본관동제주도민협회(회장 이상훈) 회원 500여명과 함께 신년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는 ‘흰 쥐의 해’인 경자(庚子)년을 맞아 성인이 되는 3·4세대 제주인들의 성인식에 함께 참석해 축하를 전하고, 사회 구성원으로서 자신의 이름에 책임을 다하라는 의미를 담아 각자 이름이 새겨진 산호 도장을 선물한다.

19일에는 오사카 텐노지구 통국사 내 재일본제주 4·3희생자위령비를 참배하고, 재일본제주4·3유족회(회장 오광현) 관계자 및 유족들을 만나 격려할 예정이다. 이어 관서제주특별자치도민협회(회장 양철사) 회원 300여명과 만나 제주지역 발전을 위해 기여한 그간의 공로에 감사를 전하고, 신년인사회와 성인식에 함께할 계획이다.

이번 신년인사회에는 원희룡 지사를 비롯해 강충룡 제주도의회 부의장, 이석문 교육감 등 도내 주요 기관·단체장이 함께 참석한다.

한편 제주도 방문단은 20일 오전 오사카에 소재한 노인요양시설 ‘산보람’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들은 입소자의 약 70%인 재일제주인 1세대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고향 발전에 열정을 쏟아주신데 대해 고마움을 표하고, 감사선물을 전달하는 등의 위문활동을 계획 중이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