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서귀포, 문화적 여정 시작…서귀포문화도시 선포전국 최초 문화도시 지정 선포 및 경축음악회 개최

서귀포시가 전국 최초로 문화도시 지정을 축하하기 위해 경축음악회를 연다.

서귀포시는 오는 9일 서귀포 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경축음악회를 열고 지난 12월 30일 전국 최초로 제1차 법정문화도시로 지정됨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축하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

이번 행사는 시민이 주체가 되어 함께 만들어가는 서귀포 문화도시를 형상화 하고 서귀포시민들의 염원으로 문화도시가 지정되었음을 되새겨 보는 자리이기도 하다

문화도시 지정 선포 및 경축음악회는 2부로 나누어 진행하게 되며 시민들과 함께 서귀포시 문화도시를 선포하고 다양한 공연으로 서귀포시문화도시 지정 축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킨다.

1부 문화도시 선포식에서는 제주스트릿오르께스타의 난타퍼레이드와 함께 표선윈드오케스트라의 오프닝으로 시작되며, 문화도시로 지정 받기 위해 추진하였던 경과 보고가 이루어진다.

2부에서는 서귀포예술단과 소프라노 강혜명, 트럼펫 안희찬의 협연으로 서귀포의 희망찬 밝은 미래를 선사하는 공연이 진행된다.

또한 서귀포 합창단과 예술단이 창작 오페라 이중섭의 하이라이트와 서귀포의 합창곡을 열창하며, 서귀포시민 연합합창단(귤빛여성합창단, 서귀포다문화합창단, 서귀포소년소녀미션콰이어, 약천사리틀붓다어린이합창단, 서귀포소년소녀합창단)과 함께 아름다운 세상과 아름다운 서귀포를 부르며 피날레를 장식하게 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서귀포시문화도시 지정은 서귀포의 고유의 마을문화를 보존하고 발전시켜 미래세대로 이어지게 하는 중요한 일이며, 이에 문화도시 선포는 앞으로 서귀포시가 문화적으로 삶이 확산 되고 시민이 중심이 되는 서귀포시가 될 것을 공표하는데 의의가 있다.” 고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