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4.15총선 제주시을
부승찬 전 정책보좌관, 총선 예비후보 등록제주시乙지역구 출사표, 소속정당 더불어민주당
오는 14일 기자회견 통해 제주지역에 대한 비전 제시
부승찬 예비후보

부승찬 前국방부장관 정책보좌관(현 연세대 겸임교수)이 1월 7일 오후 제주시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소속정당은 더불어 민주당이다.

제주시(을)선거구에 출사표를 던진 부 예비후보는 등록을 마친 후 지역 어르신들과 시민들을 만나 소통하며, 현장 밀착형 정치인의 면모를 드러낼 예정이다.

부 예비후보는 “이제 새로운 제주를 시작해야 할 때”라며, “국회, 정부, 학계 등에서 쌓은 정책적 경험과 중앙 인맥을 통해 제주의 힘찬 변화를 이끌겠다”고 다짐했다.

실제로 문재인정부 정책보좌관으로 재임 중인 2019년 제주 4.3항쟁 71주년을 맞아 국방부 차원에서 최초로 ‘유감 발표’를 하는데 일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 예비후보는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출생으로 하도초, 세화중, 세화고를 거친 제주 토박이로 공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에서 정치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한편 부 예비후보는 1월 14일 출마 기자회견에서 제주 지역발전에 대한 비전 및 청사진을 제시하고 새로운 제주를 시작하겠다는 포부를 밝힐 예정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