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민속자연사박물관, 만족도 굿 …기획전시 필요관람객 만족도 85.9% 최근 6년간 만족도 조사 보다 1.6% 높게 나타나
휴게시설 필요, 관람동선 활용 부족 등 불만족 의견도 제시

민속자연사박물관이 관람객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85.9%이 박물관 관람에 대해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는 지난 11월 25일부터 12월 20일까지 26일간 박물관 관람객 220명을 대상으로 관람객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 항목은 응답자 일반현황 5개 항목, 만족도 3개 항목, 직원친절도, 시설 및 환경 등에 대한 만족도 2개 항목(세부내용 10개 항목) 등 총 10개 항목이다.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85.9% 이상이 박물관 관람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했으며, 이는 최근 6년간 만족도 조사 평균 84.3% 보다 1.6% 높은 결과이다.

설문 응답자를 보면 응답자의 연령은 40대가 22.7%, 성별은 남성이 53.6%, 방문횟수는 1회 방문이 55.0%, 거주지는 도외 관광객이 69.1%로 높게 나타났다.

박물관에는 가족․친지(47.3%)와 같이 많이 찾았으며, 휴식 및 관람(51.8%)을 위한 방문이 높았고, 인터넷 정보(40.5%)를 활용하여 박물관을 알았다고 응답하였다.

또한 1주일 이내(79.5%)에 박물관 방문을 결정했고, 총 체류시간은 40분 이상에 76.3%가 응답했다.

응답자의 80.9% 이상은 박물관을 재방문할 의사가 있다고 했으며, 82.8% 이상이 주변인에게 추천 의사를 보이고 있어 박물관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평가됐다.

개선사항으로는 제주와 관련한 다양한 인물, 역사 이벤트 등과 더불어 최근 환경에 맞는 시대상 전시기획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한편 카페테리아 등 휴게시설이 더 많이 필요하고 관람 동선 활용 부족, 다양한 체험이 필요하다는 불만족 의견들도 있었다.

이번 만족도 조사 결과는 관람객의 불편 사항이나 요구사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박물관 관람서비스의 질을 한 단계 높이기 위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며 특히, 휴식공간 부족, 홍보 부족, 체험활동 및 다양한 사회교육프로그램 요구 등에 대해서도 개선방안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