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농수축산
제주도 5개항 어촌뉴딜사업 선정…535억 지원고내항, 세화항, 하우목동항권역, 신천항, 태흥2리항 등

해양수산부가 시행한 2020년도 어촌뉴딜300 사업에 고내항, 세화항, 하우목동항권역, 신천항, 태흥2리항 등 제주도 5개 지역이 사업대상지로 선정 됐다.

도에서는 해양관광거점 조성 및 성장 잠재력이 풍부한 제주시 6개 지역과 서귀포시 5개 지역 등 총 11개소를 신청했으며, 이번에 5개소가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

이번 공모 사업은 해양수산부에서 지난 9월 9일과 10일 이틀간 사업신청을 접수(11개 시·도, 250개소 신청)받고, 민·관 합동 평가위원회 서면평가, 현장평가*을 거쳐 최종 대상지 120개소를 선정했다.

선정된 제주지역 어촌뉴딜300 사업대상 지역에는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536억1천만 원(국비 70%, 지방비 30%)이 지원되며, 지역별 사업신청 규모에 따라 개소당 최저 96억 원에서 최대 148억 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어촌뉴딜300 사업은 해양수산부에서 전국 300여개의 어촌·어항의 현대화를 통해 해양관광 활성화 및 지역발전을 견인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2019년도 73개소, 2020년도 120개소를 선정했으며, 오는 2021년까지 총 300개소를 선정해 추진된다.

제주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제주의 아름다운 어촌경관과 다양한 체험활동 요소 등 성장 잠재력이 뛰어난 어촌에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불어 향후 사업대상 지역을 추가로 발굴해 어촌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한편 2019년도에는 제주지역 어촌뉴딜300 사업대상 지역으로 비양도, 함덕항, 하예항 등 3개항이 선정됐다.

이곳에는 2021년까지 3년 동안 총 270억이 투자될 계획이며 올해 기본 계획 및 실시 설계 완료후 내년 1월부터 본격적으로 어항기본시설 등 사회간접자본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똥통들아 2019-12-16 11:38:13

    양심이 살아있는 인간들이라면 먼저 금악리부터 뉴딜사업을 해야하는거 아닌가?
    보여주기식 생색내기 가 이니라면 선거표몰이를위한 잔꾀부리지말고 거주민들의 고통을 덜어주려는
    실효성있는 정책구상부터 먼저해라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