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4.3희생자 및 유족 8546명 추가 인정희생자 및 유족 63.7% 결정 7755명 남아…도 조기결정 위해 노력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위원회(위원장 국무총리 이낙연)는 22일 제24차 제주4·3중앙위원에서 '제주4·3희생자 및 유족 결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제24차 제주4·3중앙위원회에서는 6차 제주4·3희생자 및 유족 추가신고 기간(’18.1.1~12.31)에 접수된 신고건 중 4·3중앙소위원회에서 의결하여 상정한 신고 건을 심의한 결과, 총 8546명(희생자 79명, 유족 8,467명)에 대해 희생자 및 유족으로 최종 결정했다.

유족 10명에 대해서는 공부상 관계가 확인 안되어 불인정됐다.

이로써 지난해 신고 접수된 2만1392명 중 금년 3월 26일 결정된 5081명을 포함해 총 1만3,637명(희생자 209, 유족 13,428)(63.7%)이 결정됐으며 7755명이 남게 된다.

이번에 희생자로 인정된 79명은 사망자 57명, 행방불명자 10명, 수형자 12명이며, 수형자 중 3명은 생존희생자로 확인됐다.

생존자 중 1명(송00)은 군사재판을 받고 전주형무소에서 1년 복역하였으며, 지난 10월 22일 제2차 4·3수형희생자 불법군사재판 재심청구 소송에 참여한 희생자다,

고00은 군사재판에서 무기형을 선고받고 형무소 이송 중 탈출 하여 평생을 숨어 사신분이며, 박00은 일반재판에서 집행 유예형을 선고받고 출소 후 현재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그동안 4·3중앙소위원회에서는 4차례(‘18년 1회, 19년 3회) 심사를 통해, 총 1만3637명(희생자 209명, 유족 13,428명)(63.7%)에 대해 심의·의결했다.

또한, 4·3실무위원회에서는 15차례(18년 6회, 19년 9회) 심사를 통해, 총 19,955명(희생자 323명, 유족 19,632명)(93.2%)을 의결해 4·3중앙위원회에 최종 심의·결정을 요청한 바 있다.

도 허법률 특별자치행정국장은 “아직 미결정 희생자 및 유족 7755명(희생자 133명, 유족 7,622명)에 대한 조기 결정을 위해서도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thank9 2019-11-24 16:39:09

    억울하게 희생당하신 분과 유족님들위해 늦게나마 법적으로 인정한데 수고하신 분께 감사드립니다. 남은 유족들이 요구사항도 국회에서 통과되기를 기원합니다.
    제주 특별자치도지사님과 제주국회의원님들 그리고 유족회 회장님 수고많습니다.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