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제주 도내 첫 IB 학교로 표선고 선정2022년 IB 학교 인증 절차 준비…2021년 신입생 첫 적용

이석문 제주도교육감이 한국 교육 역사상 최초로 ‘한국어 IB교육프로그램을 공교육에 도입하기로 하고 본격적으로 IB교육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제주지역 표선고등학교가 시범학교로 선정됐다.

제주도교육청은 지난 15일 제주 IB시범학교로 표선고등학교를 선정하고 향후 관심학교, 후보학교를 거쳐 2022년 인증학교(IB World School)로 절차를 준비한다.

본격적인 IB DP(고등학교 프로그램)는 2021년 신입생(현 중2)이 고등학교 2학년이 되는 2022년부터 시작된다.

이에 앞서 도교육청은 10월 4일부터 11월 1일까지 IB 학교 공모를 진행했다.

도교육청은 IB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한 개의 질문에 백 개의 생각을 존중하는 평가'로 새로운 학교 모델을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표선고가 IB 학교로 선정됨에 따라 지역 격차 해소 및 교육 균형 발전을 위한 고교체제 개편의 중요한 매듭을 풀게됐다.

이석문 교육감은 "IB 학교를 기반으로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 교육'을 충실히 실현하겠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창의융합인재 교육을 구현할 것"이라며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IB 학교 신청 결정을 해준 학교 관계자와 지역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학교 현장을 충실히 지원하면서 읍면지역 일반고 학생들의 가능성을 깨우고, 존중과 희망의 가치를 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