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시, 자연재해 피해 풍수해보험 가입 권장총 보험료 34~92% 지원

제주시에서는 기상이변에 따른 자연재난피해 복구를 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권장하고 있다.

풍수해보험은 정부와 지자체가 가입자의 소득수준에 따라 총 보험료의 34~92%까지 지원해줌으로써 시민들에게 보험료 부담을 낮춰 예기치 못한 자연재난(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 발생 시 피해복구비지원으로 신속하게 복구할 수 있도록 하는 선진형 재난관리 제도이다.

풍수해보험 가입의 대상시설물은 주택(동산 포함), 온실(비닐하우스 포함)과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상가.공장이다.

소상공인풍수해보험은 제주도가 2018년 시범사업지역으로 선정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풍수해보험 가입은 가입희망자가 신청서를 작성해 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보험,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와 직접 계약하는 방법과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가입신청서를 작성해 가입하는 방법이 있으며, 보험계약기간은 1년 단위로 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태풍 등 자연재난으로 인한 예기치 못한 피해 발생에 대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 권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