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제주공항, 유관기관 합동 대테러 종합모의훈련국제선 여객터미널서, 대응체계 확립에 중점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수봉)는 6일 오후 3시 제주국제공항 국제선 여객터미널에서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2019년도 대테러 종합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제주국제공항에 대한 항공테러를 대비한 훈련으로, 생화학 테러 및 여객터미널 폭파시도 등에 대한 유관기관간의 초기 대응체계 확립에 중점을 두고 진행했다.

특히, 터미널 내 CCTV를 통한 테러 용의자 추적‧검거는 물론 폭발물 처리 등 후속조치까지 완벽하게 수행해 성공적으로 훈련을 마쳤다.

민·관·군 합동으로 진행된 이날 훈련은, 제주국제공항 테러대책협의회를 구성하고 있는 제주지방항공청과 공항경찰대, 한국공항공사, 군안보사무소, 국립제주검역소, 제주세관, 제주출입국외국인청, 해병제9여단 등 13개 기관 100여명이 참여했다.

김수봉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장은 “이번 훈련은 항공테러 발생 시 신속한 초기대응과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를 다시 한 번 점검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승객들이 안전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대테러 대응능력 향상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훈련 소감을 밝혔다.

문서현 기자  start-t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