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도내 모 명상수련원서 50대 남성 숨진채 발견경찰, 해당 수련원장 상대 사망경위, 미신고 방치 이유 조사 중

제주지역 모 명상수련원에서 50대 남성이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시 모 명상수련원에서 A씨(57·전남)가 숨진채 발견된 사건과 관련해 해당 명상수련원 원장 B씨(58)를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전남에 거주하던 A씨는 지난 8월 30일 제주지역 명상수련원에 들어가겠다며 집을 나선 후 9월 2일부터 연락이 두절됐다.

한 달 넘게 연락이 닿지 않자 A씨의 부인은 지난 15일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수련원으로 출동한 제주경찰은 방안에서 숨진 A씨를 발견했다.

발견된 A씨의 시신은 이미 부패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A씨의 정확한 사망원인을 밝힐 예정이다.

또한, 경찰은 해당 명상수련원장인 B씨(58)를 상대로 A씨가 사망에 이르게 된 경위와 사망 사실을 알리지 않고 방치한 이유 등을 조사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