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시내 재래식화장실 전수조사 결과 321곳 남아저소득 가구 54곳, 일반가구 267곳

제주시는 지난 7월 29일부터 9월 20일까지 2개월여 동안 읍.면.동 전지역을 대상으로 재래식화장실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제주시에서는 2014년 조사당시 미 정비된 재래식화장실 1343세대로 조사됐으나 전수조사결과 미정비된 재래식화장실 321개소로 확인됐으며 이번 현지 조사시에는 개선완료, 개선불가, 철거 등 개선희망 여부도 함께 확인했다.

조사결과, 그 동안 저소득가구 연차별 지원과 일반가구의 자체정비 개선을 통해 대부분 개선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현재 남아 있는 재래식화장실은 321개소 중 54세대가 저소득층으로 조사됐다.

면담결과 개선희망 34가구, 개선불가 63가구로 조사됐으며, 나머지 224세대는 개선의지가 없거나 미약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시에서는 이를 토대로 2020년 2억5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개선불가세대를 제외한 개선을 희망하는 34세대와 저소득가구 40세대 등 재래식화장실 125가구 정비지원 사업을 지원하고 재래식화장실 사업을 최종 마무리할 계획이다.

제주시에서는 2008년부터 2019년까지(11년) 재래식화장실 3,228가구를 지원했으며, 내년까지 125가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2020년 재래식화장실 정비사업이 일몰되는 만큼 남아 있는 저소득가구의 지원혜택에 소홀함이 없도록 방문계도 등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알암수과 특성화고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