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주말 강하고 많은 비시간당 30~50mm, 많은 곳은 산지 500mm 예상
저지대 침수, 하수 범람 등 시설물 피해 우려

제주도는 북상하는 제17호 태풍 '타파(TAPAH)' 의 전면수렴대의 영향으로 20일 오후 9시 이후부터 비가 시작돼 내일(21일)과 모레(22일)에는 태풍의 직접 영향을 받아 계속해서 많은 비가 오겠다.

특히, 글피(23일)까지 시간당 30~50mm의 매우 강한 비와 3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로 인해 저지대침수와 하수 범람 등 비 피해가 우려되니 사전에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

예상 강수량(20일부터 23일까지)은 제주도: 150~400mm, 많은 곳은 산지 500mm 이상이다.

오늘(20일) 낮 기온은 25~27도(평년 25~27도)가 되겠다.

내일(21일) 아침 기온은 20~21도(평년 19~20도), 낮 기온은 23~24도(평년 25~27도)가 되겠다.

모레(22일) 아침 기온은 22~24도(평년 19~20도), 낮 기온은 25~26도(평년 25~27도)가 되겠다.

오늘(20일) 밤(18시 이후)부터 바람이 강해져 내일(21일) 새벽(00~06시)부터 대부분 지역에서 북동풍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또한, 내일(21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최대순간풍속 110~145km/h(30~40m/s)로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피해 및 안전사고, 농작물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내일(21일)과 모레(22일)는 태풍의 영향으로 매우 강한 바람과 비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항공교통 이용객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

모레(22일)까지 비가 오는 지역과 중산간 이상 산지에는 안개나 박무(옅은 안개)가 짙게 끼면서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 등에 유의해야 한다.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제주도남쪽먼바다와 제주도동부앞바다에는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오늘(20일) 오후에는 남부와 서부앞바다에, 밤에는 북부앞바다에, 내일(21일) 새벽에는 남해서부먼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 높으며, 점차 바람이 55~90km/h(15~25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은 5~9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경보나 태풍특보로 강화될 가능성이 있겠다.

이에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 또는 태풍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또한, 매우 높은 물결이 해안가나 방파제를 넘을 수 있으니, 해안가 저지대 침수와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한편, 제17호 태풍 '타파(TAPAH)'는 현재(20일 오전 3시) 중심기압 992헥토파스칼(hPa)에 초속 20m로 크기는 소형이다.

20일 오전 3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서쪽 약 380km 부근 해상에서 서쪽으로 이동 중이며, 22일 오전 3시에는 서귀포 남쪽 약 35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기상청은 제주도는 21일부터 태풍의 영향이 시작돼 강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알암수과 특성화고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