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지구내 체비지 매각 추진호텔부지 포함 14필지, 9월 24일 입찰 예정

제주시는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지구내 체비지를 매각한다고 11일 밝혔다.

제주시에서 추진하는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화북동 1400번지 일원의 총 개발면적 21만6890㎡, 사업비는 568억원, 환지방식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난 2015년 11월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후 행정절차를 이행해 지난해 11월 24일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인가를 받아 추진하고 있는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2019년 9월 기반시설공사 시공업체 선정 등 본격적으로 사업 추진하기에 이르렀다.

제주시는 환지방식에 따른 사업비 확보 등을 위한 체비지 매각을 위해 9일 공고했고, 일반경쟁방식으로 낙찰자가 결정된다고 밝혔다.

체비지 매각 토지는 호텔부지를 포함한 14필지로 예정단가는 ㎡당 약 207만원에서 418만9000원이다.

체비지 매각은 지난 9일부터 23일 오후 3시까지 등록마감을 하고, 24일 오후 2시부터 입찰 및 낙찰자 결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체비지 매각 관련 사항은 제주시 홈페이지(정보공개 – 부서자료실 – 화북상업지역 검색)에 등록돼 있으며, 도시재생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화북동 1400번지 일원의 총 개발면적 21만6890㎡, 사업비는 568억원, 환지방식으로 추진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전체 사업지구가 상업지역으로 동.서지역의 도시 균형발전은 물론, 인근주변에 화북주거지역, 삼화지구 등 집단주거지역이 배후에 있어 제주시 동부지역의 중심상업지역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